728x90 구글광고
 
작성일 : 18-05-29 15:05
혼자사는 방법 터득하기
 글쓴이 : 이지명
조회 : 145  

어느날 아내와 석촌호수 산책길에서 외롭게 밴취에 앉아 있는 77세의 노인 곁에서 잠시 쉬면서 대화를 나눴습니다.

 대구에서 살다가 올봄에 아내가 먼저 세상을 떠나 대구 재산을 정리하고 서울에 사는 아들집에 와서 살고 있다고 합니다. 할아버지는 씁쓸한 미소를 지으며 하시는 말씀이 요즘 세상 늙은 사람 좋아하는 사람 아무도 없습니다.

지금 효도한다는 말 자체가 젊은 사람들에게
"금기어"가 된 세상인데 대구에서 혼자 사는게 마음이 편할 것인데 잘못 올라왔다고 후회하고 있었습니다.

아들집에서 일주일 살기가 일년을 사는것 같다고합니다. 늙은 사람 생활방식하고 젊은 사람의 사는방식이 너무 다르고 서울에는 친구들도 없어 어울릴 사람도 없어서 혼자 석촌호수에서 보내는 것이 일상 생활의 전부라고 합니다.

자식의 좋은 금슬이 자기 때문에 깨질까 봐 말과 행동이 조심스럽기만 하답니다. 아들 출근하고 나면 며느리와 좁은 아파트 공간에 있을 수도 없고 그래서 이곳에 나와서 시간을 보내고 있다는 것이다.

자기가 가지고 있던 재산은
아들 아파트 사는데 다 주고 돈이 없는데 아들이 용돈을 주지않아 점심도 사 먹을 수가 없다는 것이었습니다.

할아버지 모습이
몇년후의 내 모습을 보는것 같아 마음이 씁쓸 했습니다. 오래 살려고 매일 운동도 열심히 하고 있지만 노후에 자식에게 얹혀서 저 노인과 같이 사는 삶이라면 오래 산다는게 무슨 의미가 있을까요? 조금가다 보니까 이번에는 거동이 불편한 할머니를 며느리가 손잡고 걷고 있었습니다.

매우 보기가 좋아 뒤떨어져 가는 손녀에게 할머니냐고 아내가 물었더니 그 손녀가 하는 말이 "자기집도 있는데 우리집에 와서 매일 엄마를 저렇게 괴롭힌다네요?"

어린 손녀는
할머니집을 자기집이라고 말하고 있었습니다.
손녀는
할머니를 남이라고 생각하고 있는것 같았습니다.

그때 아내가 하는 말이
"여보! 우리가 더 늙더라도
절대 아들집에 얹혀 살 생각은 하지 말아요~!
"부모가 늙으면 다 짐이라고 생각하나 봐요?
우리 자식들도 저 사람들과 똑같을 수도 있어요.
내가 죽더라도 당신 혼자 살아야 해요.
자식들의 짐이 되지는 마세요.

오늘 부터라도
혼자 사는 방법을 터득해야 할 것 같다.
.....................................

노인 생활수칙.
01. 즐거운 마음으로 하루를 시작하고 마감하라.
그래야 여한없이 살게된다.

02. 좋은 친구와 만나라. 외로움은 암보다 무섭다.

03. 자서전을 써라.
인생의 정리가 저절로 이루어진다.

04. 덕을 쌓으며 살아라. 좋은 사람이
모여들고 하루하루가 값지게 된다.

05. 좋은 말을 써라. 말은 자신의 인격이다.

06. 좋은 글을 읽어라.
몸은 늙어도 영혼은 늙지 않는다

07. 내 고집만 부리지 말라.
노망으로 오인 받는다.

08. 받으려하지 말고 주려고 하라.
박한 끝은 없어도 후한 끝은 있다.

09. 모든 것을 수용하라.
배타하면 제명대로 살지 못한다.

10. 마음을 곱게 써라. 그래야 곱게 늙는다

11. 병과 친해져라.
병도 친구는 해치지 않는다.

12. 나이에 자신을 맞추어라.
몸부림쳐도 가는 세월 막지 못한다.

13. 틈만 있으면 걸어라.
걷는 것 이상 좋은 운동이 없다.

14. 나만 옳다는 생각을 버려라.
고집 센 사람 모두가 싫어한다.

15. 자녀에게 이래라 저래라 간섭하지 말라.
그러다가 의만 상한다.

16. 물을 많이 마셔라.
물처럼 좋은 보약도 없다.

17. 골고루 먹어라. 편식은 건강의 적이다.

18. 콩과 멸치, 마늘을 많이 먹어라.
최고의 건강식품이다

19. 과식단명 소식장수라는 말이 있다.
음식 욕심은 명 재촉의 지름길 이다.

20. 아침에 일어나 온몸을 마찰하라.
순환만 잘되면 100세는 거뜬하다.

21. 낙천가가 되라.
하루가 즐거우면 열흘이 편안하다.

22. 노후는 인생의 마지막 황금기이다.
값지게 보내라.

23. 술과 담배는 멀리하라.
백해무익의 원수이다.

24. 많이 웃어라.
웃음은 젊음과 활력의 묘약이다.

25. 어제를 잊고 내일을 설계하라.
어제는 이미 흘러갔다.

26. 충분히 잠을 자라.
수면에 비례해서 수명도 늘어난다.

27. 매일 맨손 체조를 하라.
돈 안 들이는 최고의 건강법이다.

28. 쉬지 말고 움직여라.
흐르는 물은 썩지 않는다.

29. 욕심을 버려라.
남 보기에도 좋아 보이지 않는다.

30. 주어진 날들을 즐겁게 지내라.
세상은 즐기기 위해 나온 것이다.

31. 적극적인 자세를 잃지 말라.
무엇을 하기에 늦은 나이란 없다.

32. 사람을 믿어라.
내가 믿으면 그도 나를 믿는다.

33. 사랑의 눈으로 만물을 보라.
사랑이 가득한 세상이 펼쳐진다.

34. 나이 듦은 죄가 아니다. 언제나 당당하라.

35. 쉬지 말고 배워라. 배움에는 정년이 없다.

36. 비상금을 가지고 있어라.
무일푼이면 서러움을 당한다.

37. 종교를 가져라. 삶의 내용이 달라진다.

38. 시간을 쪼개어 예술을 감상하라.
그 즐거움도 만만치 않다.

39. 미움과 섭섭함을 잊어버려라.
그래야 평화가 온다.

40. 말을 적게 하라.
말이 많으면 모두가 싫어한다

41. 날마다 샤워를 하라.
몸이 깨끗해야 손자들이 좋아한다.

42. 취미를 살려라.
취미는 삶의 활력소이다.

43. 여행을 즐겨라.
하루하루가 즐거움의 연속이다.

44.작은 배려에도 감사의 표현을 하라.
그래야만 존경 받는다.

45. 컴퓨터와 친구가 되라.
새로운 세상을 맛보게 된다.

46. 새로운 친구를 사귀어라.
돈이 아니라 사람이 자산이다.

47. 부부금슬을 극대화 시켜라.
행복의 날도 길지 않다.

48. 평생 현역으로 살아라.
좋은 일, 궂은 일 따로 있는 것이 아니다.

49. 세상을 아름답게 보아라.
보는 것만 내 몫이다.

50. 시간 관리를 잘하라.
주어진 시간이 끝나면 이 세상과도 작별이다.

글 - 한국 심리 교육협회 회장 이상헌


 
 

Total 6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이제는 말할 수 있다 (1) 웹지기 05-12 3312
68 무궁화의 날 (8월8일) 이지명 08-13 10
67 감사하며 사는 삶 이지명 08-13 8
66 어느 스님의 교훈 이지명 08-13 7
65 간디의 자유로운 영혼 이지명 08-13 7
64 인생을 낭비한 죄-빠삐용 이지명 07-12 63
63 미운 놈 확실하게 죽이는 방법 이지명 07-12 41
62 세계를 감동시킨 아름다운 사랑이야기 이지명 06-21 38
61 우리는 무식한 부부 이지명 06-21 34
60 작은 천국 이지명 06-06 67
59 '노블리스 오블리주'의 기원 이지명 06-06 68
58 양초 2개 이지명 06-05 74
57 혼자사는 방법 터득하기 이지명 05-29 146
56 은혜을 생각하게 하는 이야기 이지명 05-24 126
55 천국과 지옥 이지명 05-24 141
54 잘못 건 전화 이지명 05-20 157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