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구글광고

님의 눈에만

  • LV 8 꽃나라2
  • 조회 10
  • 2018.09.12 03:45

 

먼 빛으로 선

 

먼 빛으로라도

님의 눈에만 들어 앉는다면야

몸피 닦아내는 일이

아무리 힘겨운들 마다하겠습니까.

 

오늘도

흰몸 아프게 닦으며

겨우내 야위어진 몸으로

봄을 맞는 그대는

기어이

가던 발길 붙들어 놓았습니다.

 

소식 없는 님

봄바람 만큼이나

가늠할 길 없이 지나갈까 봐

초록 이파리 멀리하고

위로만 목을 늘인 채 발돋움 합니다.

 

초록이 물결져 오는

산 언덕배기에

그대는

은사시나무로 서 있습니다.

LV 9 꽃나라2  실버
  • 56%
  • XP11,800
  • MP12,8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자 유 게 시 판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77 절실할 때 LV 9 꽃나라2 09.20 1
76 말도 모른다 LV 9 꽃나라2 09.19 0
75 꽃이 된다면 LV 9 꽃나라2 09.19 1
74 세상에 외로움은 LV 9 꽃나라2 09.19 2
73 늦은 가을 숲에서 LV 9 꽃나라2 09.19 3
72 흠도 티도 LV 9 꽃나라2 09.18 1
71 연신 쓸어버리는 LV 9 꽃나라2 09.18 4
70 슬퍼할 사람이 LV 9 꽃나라2 09.18 3
69 LV 9 꽃나라2 09.18 5
68 길을 택했습니다 LV 9 꽃나라2 09.17 5
67 나무와 같이 LV 9 꽃나라2 09.17 6
66 찬비내리고 LV 9 꽃나라2 09.17 6
65 사람이면 알지 LV 9 꽃나라2 09.17 10
64 그 아픈 마음을 LV 8 꽃나라2 09.16 10
63 깊은 사랑은 LV 8 꽃나라2 09.15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