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구글광고

생활의 잔혹함에

  • LV 8 꽃나라2
  • 조회 12
  • 2018.09.15 01:55

 

이제 난 고향을

 

이제 난 고향을

바라보며 기다리나니,

새로 올 날들의

다양함에 대비하면서,

생활의 잔혹함에

호기심을 가지고서.

 

부딪히고 깨지는 밤에도

이처럼 흔들림 없이 바라보는 것이

내 여행의 목표였다.

하나 난 그걸 배우지 못했다.

 

이처럼 고요하게 한결같이

이 세상을 살아가는 것,

 

낮의 뜨거움이

푸른빛으로 서서히 사라지고,

파도가 치는데도 배는

흔들림이 없이 가고 선다.

LV 9 꽃나라2  실버
  • 56%
  • XP11,800
  • MP12,8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자 유 게 시 판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77 절실할 때 LV 9 꽃나라2 09.20 1
76 말도 모른다 LV 9 꽃나라2 09.19 0
75 꽃이 된다면 LV 9 꽃나라2 09.19 1
74 세상에 외로움은 LV 9 꽃나라2 09.19 2
73 늦은 가을 숲에서 LV 9 꽃나라2 09.19 3
72 흠도 티도 LV 9 꽃나라2 09.18 1
71 연신 쓸어버리는 LV 9 꽃나라2 09.18 4
70 슬퍼할 사람이 LV 9 꽃나라2 09.18 3
69 LV 9 꽃나라2 09.18 5
68 길을 택했습니다 LV 9 꽃나라2 09.17 5
67 나무와 같이 LV 9 꽃나라2 09.17 6
66 찬비내리고 LV 9 꽃나라2 09.17 6
65 사람이면 알지 LV 9 꽃나라2 09.17 10
64 그 아픈 마음을 LV 8 꽃나라2 09.16 10
63 깊은 사랑은 LV 8 꽃나라2 09.15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