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구글광고

망향자의 인생가사

  • LV 3 북극곰
  • 조회 241
  • 2018.01.10 20:23

어젯저녁 졌던해
오늘아침 또보네
때가되면 만물은
다시소생 하는데

......

내인생도 가면은
다시오진 못하나
소원빌면 되려나
기도하면 되려나

...

 

지긋지긋 인생사
역겨울때 많아도
고향못갈 생각엔
속마음만 쓰리네

...

다신못올 이인생
이별이나 없든가
눈물이나 없든가
근심이나 없든가

 

............

혼술을 하며...

LV 4 북극곰  실버
  • 75%
  • XP4,280
  • MP5,38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LV guest 미소가
새해에는 건강하세요 ^^ 술을 많이 드시지 마시고  ^^^
바라옵건데 소주에 적신 큰 붓으로 시집을 한편 펴 내시면 온세상에 길이 빛날 것입니다 !
미소천사드림
자 유 게 시 판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28 "오빠! 술 한 잔 하고 가세요." LV 4 북극곰 02.23 236
27 "저는 도토리가 싫습니다." (3) LV 4 북극곰 02.21 248
26 삼계탕 LV 4 북극곰 02.18 198
25 고향의 주말을 그리다. (2) LV 4 북극곰 02.06 242
24 우린 탈북자다. (2) LV 3 북극곰 01.20 272
23 망향자의 인생가사 (1) LV 3 북극곰 01.10 242
22 하늘이시여! LV 3 북극곰 01.06 230
21 고향의 설날이 그립다. (2) LV 3 북극곰 01.03 268
20 그 많은 분유는 누가 먹었는가? (2) LV 3 북극곰 10.12 494
19 "역시 자유를 한번 맛본 자들은 믿을게 못되" (1) LV 3 북극곰 10.12 479
18 늦게 인사 드립니다. (2) LV 1 반디누리 09.09 585
17 참으로 하기 힘든 말을 해 봅니다. (13) LV 2 북극곰 08.10 672
16 제발 말을 좀 들어라. (2) LV 2 김태산 05.13 853
15 문가가 과연 탈북자들을 믿을가? LV 2 김태산 05.05 835
14 쫑개 한두마리 한강물을 흐리다. (1) LV 2 김태산 04.29 798